2015 과천미술관에서

왠지 모르는 낮설음이

화면에 가득하다

그들이

그곳이

처음인 것처럼